Search a single answer for any questions

사내 헬프 데스크용 인공지능 솔루션 공개

QA(Question Answering) 인공지능 스타트업 포티투마루(42Maru, 대표 김동환)가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 2019’에서 사내 헬프 데스트용 인공지능 챗봇 솔루션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소프트웨어대전 2019는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업통상자원부 등 여러 부처의 후원으로 열리는 소프트웨어 전시회다. 포티투마루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지원을 받아 이번 전시회에 참가했다.

포티투마루는 이번 전시에서 기업 내 업무 효율화를 위한 인공지능 기반 비즈니스 인텔리전스 솔루션과 인사·채용, IT서비스, 연말정산 등 업무 지원을 위한 사내 헬프 데스크용 인공지능 챗봇 솔루션 등을 선보였다.

이번에 공개한 솔루션은 포티투마루가 독자 개발한 ‘딥 시맨틱 QA 플랫폼(Deep Semantic Question Answring Platform)’을 바탕으로 제작했다. 특히 사용자 질의를 분석해, 기업의 방대한 비정형 데이터에서 정확한 답변을 찾아주는 딥 시맨틱 QA 플랫폼 기술은 솔루션을 도입한 기업에서 직원의 업무 효율을 높여줄 수 있다. 실제로 SK이노베이션의 경우 지난 공개 채용에서 채용 응시 상담 챗봇을 도입, 효과를 확인하고 후속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김동환 포티투마루 대표는 “국내외 개발 문화의 변화와 클라우드,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 시장의 성장으로 B2B 기술 스타트업에게도 새로운 기회가 열리고 있다”며 “올해 집중했던 기술 솔루션화와 국내외 비즈니스 역량 강화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소프트웨어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